prologue

기업의 지속가능성과 친환경성이 보다 중요해지는 시대에 맞춰

주식회사 서경은 회사가 추구하는 가치가 사회적 이슈와 조화를 이루고 있는지 점검하고,

여러 이해관계자들에게 정확한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보다 나은 방향을 함께 찾아가고자 이 보고서를 기획하였습니다.


이 보고서에서는

먼저 친환경의 화두를 RE:CYCLE, RE:MOVE, RE:FRESH 의 세가지 주제로 구분하여 제시하고,

각 주제와 관련하여 회사가 다루는 주요 소재의 친환경성을 기술적으로 접근해 보고자 하였습니다.

RE:CYCLE
RE:MOVE
RE:FRESH

리:싸이클, 리:무브, 리:프레시 - 서경 디자인 소재에 관한 환경 보고서

RE:CYCLE
리:싸이클

친환경이라는 단어가 내포한 중요한 의미 중 하나는 바로 순환성, RE:CYCLE 입니다.


자연으로부터 시작하여 자연으로 돌아가는 커다란 여정은 자연의 근본적인 속성입니다. 환경 파괴로 일컬어지는 수많은 문제들은 바로 이 원초적 순환의 흐름을 막는 행위들일 것입니다. 뉴스에서 흔히 접할 수 있는 썩지 않는 플라스틱의 폐해나 경제적 이기심으로 야기되는 무분별한 산림 파괴, 그리고 좀더 넓은 의미로는 이산화탄소 배출과 같은 비가역적 환경 영향을 유발하는 모든 행동들을 떠올려 볼 수 있습니다.


친환경을 추구한다는 것은 바로 이 자연의 순환에 순응하고 이에 역행하는 요소들을 지양하는 것입니다.

서경 종이 및 원단의 RE:CYCLE


종이 그 자체는 주로 자연으로 돌아갈 수 있는 식물 성분으로 구성되어 있고, 많은 경우 재생 펄프로 재가공이 가능합니다. 그러나, 우리가 종이를 얻는 과정에서는 순환성을 거스르는 비가역적 환경 파괴가 빈번히 일어나고 있습니다. 산림 관리가 되지 않은 목재로부터 얻어진 펄프의 문제, 종이 생산에 사용되는 에너지원과 수질의 문제 등이 있습니다.


서경이 취급하는 대부분의 종이 및 원단은 세계적인 산림관리 인증제도*인 FSC® 인증을 준수하는 친환경 소재입니다. 나아가 재생펄프 (recycled pulp) 및 비목재펄프(alternative pulp)를 사용한 종이, 재생 원료를 사용한 PU 원단, 천연 소재만을 사용한 북클로스 원단 등은  친환경에 더욱 특화되었다고 할 수 있습니다.


* 산림관리 인증제도

종이는 다른 공산품과 달리 그 자체가 친환경적인 원소재와 제조 방식을 사용하는지의 여부를 넘어, 종이의 주원료인 목재를 얻는 산림의 관리에서부터 종이로 만들어진 제품의 최종 사용 단계에 이르기까지의 전 과정을 추적, 관리하는 철저한 인증제도를 두고 있습니다. 서경은 이러한 산림보호 및 관리를 위한 세계적인 인증기구인 FSC® 및 PEFCTM의 구매 및 유통, 판매 부문에 해당하는 CoC(Chain-of-Custody) 인증을 획득하여 국제적인 환경 기준을 준수하는데 앞장서고 있습니다.


또한, 이들 소재를 생산하는 주요 공급 파트너는 세계적인 친환경 생산 환경을 갖추어 탄소 절감과 수자원 보존 등에 앞장서고 있습니다. 신재생 에너지를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철저한 수질 관리 등으로 소재 생산에서 발생할 수 있는 환경 오염을 원천적으로 방지하고 있습니다.

서경 호일의 RE:CYCLE


패키지 및 인쇄물에는 다양한 종류의 후가공이 사용되어 디자인과 기능성을 높이는데 일조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일부 소재나 공정들은 앞으로 보이는 매력적인 모습에 반해 뒤로는 보기 좋지 않은 결과들을 함께 수반하고 있습니다.


대표적으로 종이에 입혀지는 각종 라미내이팅 필름류들은 인쇄 표면을 보호하거나 (투명 라미내이팅 필름), 화려함을 더해주기 위해 (증착 라미내이팅 필름) 자주 사용되고 있지만, 한번 종이에 입혀진 이들 플라스틱 필름들은 다시 종이와 분리되지 못하기 때문에 종이의 재활용 순환을 어렵게 하는 주된 원인이 되고 있습니다.


서경이 종이와 함께 주력하는 소재인 스탬핑 호일은 라미내이팅 필름류와 달리 박막의 전이층만 종이에 얹혀지는 방식이기 때문에, 종이 재활용 과정 중 디-잉킹 (de-inking) 공정으로 잉크와 함께 종이에서 99% 이상 분리 처리가 가능하여, 종이 재활용에 어려움을 일으키지 않는 매우 친환경적인 소재입니다.


스탬핑 호일의 알루미늄 함량은 0.00002~0.00003 mm 수준으로 메탈 광택을 내는 다른 방식들에 비해 월등히 낮은 알루미늄 함량을 갖고 있으며, 이는 증착 라미내이팅 필름과는 비교 조차하기 어려운 수준이고 메탈릭 잉크 보다도 10배 정도 낮은 수치입니다. 이렇게 극미량만으로도 가장 효과적인 결과를 내면서도, 종이 표면 위에 얹혀 있기 때문에 재활용시에도 종이로부터 쉽게 제거될 수 있는 조건을 갖고 있습니다.

RE:MOVE
리:무브

자연의 순환성과 더불어 친환경의 중요한 화두 중 하나는 바로 유해성의 제거, RE:MOVE 입니다.


산업화의 과정을 거치면서 개발된 수많은 소재는 그 품질과 경제성을 높이기 위해 상당량의 화학 성분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유해성이 제대로 검증되지 않은 채 경제적 이익과 경쟁 우위만을 위해 수많은 화학 성분들이 무분별하게 사용되어 온 결과, 이로 인해 각종 인체 유해의 문제와 환경 파괴의 문제들이 발생해 왔습니다.


다행히 오랜 기간의 연구 덕분에 이들 화학 성분의 개별 유해성이 판별되고, 유해한 성분은 유해하지 않은 성분으로 대체되는 노력들이 수반되면서, 유해성을 제거하는 과정에 큰 진전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서경 종이 및 원단의 RE:MOVE


일반적으로 종이 자체는 친환경적이라고 여겨지지만, 사실 그 생산 과정과 원료를 살펴보면 장담하기 어려운 경우가 많습니다. 많은 종류의 종이, 특히 산업 용지들은 생산 과정에서 염소계 표백제 등 환경과 인체에 결코 친화적이지 않은 여러 화학 성분을 사용해 왔으며, 이로 인해 이들 종이에는 수많은 비자연적인 물질이 함유되어 있고 생산 과정에서는 막대한 양의 폐수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모든 종이를 동일한 환경 기준의 잣대로 평가할 수 없으며, 반드시 각 종이 품목 및 제조사의 구체적 현황을 확인해야만 해당 종이의 유해성 여부를 올바로 판단할 수 있을 것입니다. 


서경이 취급하는 모든 종이 및 보드는 염소를 전혀 사용하지 않은 무염소(chlorine-free) 펄프나 표백제를 아예 사용하지 않은 무표백(non-bleached) 펄프만을 사용하여 염소로 인한 인체 유해성 및 수질 오염을 원천적으로 차단하였습니다. 또한, 흑색 종이들은 유독한 카본계* 성분을 전혀 사용하지 않으면서도 오히려 가장 우수한 흑색을 구현하고 있습니다.


* 카본 블랙 성분은 종이 표면의 스탬핑 호일을 부식시키는 등 후가공 공정에서도 여러 가지 예기치 못한 품질 문제를 일으키기도 하여, 카본-프리(carbon-free) 종이는 품질면에서도 매우 안정적인 장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또한, 서경이 취급하는 모든 PU 원단은 동물로부터 얻어지는 원재료를 일절 사용하지 않은 VEGANOK 인증 품목이며 유럽 화학물질 기준인 RoHS** 및 REACH*** 등을 철저히 준수하여 유해 물질 제로를 실현하고 있습니다.


서경 호일의 RE:MOVE


스탬핑 호일은 화학 제품이기 때문에 제조 공정과 구성 성분의 유해성이 더욱 민감한 품목입니다. 확고한 환경 철학과 철저한 공정 관리만이 호일 품목의 안전성을 담보하는 가장 중요한 장치일 것입니다. 


서경이 취급하는 쿠르즈 호일은 철저한 공정 관리 뿐 아니라 성분 원료에서도 인간과 환경을 위한 최고의 안전성을 자랑합니다. 거의 모든 호일 제조사들이 케미컬 회사에서 만들어진 화학 성분을 단순히 구매하여 사용하는 데 비해, 쿠르즈社는 호일에 사용되는 모든 화학 레시피를 자체 개발 및 생산하기 때문에 원재료 수준에서부터 유해성 여부를 정확히 판단할 수 있으며, 그 결과 모든 유해 물질을 원천적으로 배제하고 있습니다.


서경이 취급하는 쿠르즈 호일의 안전성은 RoHS** 및 REACH*** 등 여러 인증으로도 입증되고 있으며, 최근에는 반도체나 스마트폰 등의 분야에서 요구하는 할로겐-프리(halogen-free) 요구에 대응하는 품목도 지속적으로 개발되고 있습니다.


** RoHS란 유럽연합(EU)에서 제정한 전기 및 전자장비 내 특정 유해물질 사용에 관한 제한 지침을 일컫습니다 여기서 제한하는 6대 유해물질로는 납, 수은, 카드뮴, 6가 크롬, PBB 및 PBDE 등이 있으며, 이들 물질의 사용을 엄격히 금하거나 높은 수준으로 관리하는 제도입니다. 현재는 전기 및 전자장비 외에도 수많은 분야에서도 확대 적용 중에 있는 기본적인 유해성 평가 지침입니다.


*** REACH는 RoHS가 제한하는 6대 유해물질을 넘어 수백가지에 이르는 화학 물질을 관리하는 유럽연합의 화학물질관리제도입니다.

RE:FRESH
리:프레시

어쩌면 상당한 대가를 요구하는 친환경 노력의 최종 목표는 무엇인가 불편을 감수하고 제약받고 타협하는 것이 아니라, 새롭게 생기를 되찾는 RE:FRESH 가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지구가 생기를 되찾고, 사회가 생기를 되찾고, 그리고 각 개개인이 생기를 되찾을 때가 친환경의 종착지일 것입니다.  이러한 RE:FRESH 의 모토는 기존 흐름에서의 퇴보가 아니라 새로운 방향으로의 전진이며 기분 좋은 지속가능성을 의미합니다. 


디자인 소재 분야에서도 친환경의 목표인 RE:FRESH 는 소재의 제약으로 인한 다양한 감성의 제한이나 포기가 아니라 새로운 가능성과 창의적인 모색이 되어야 할 것입니다.

서경 종이 및 원단의 RE:FRESH


재생펄프나 비목재펄프는 원료 자체가 가진 불균일성, 성분의 변수 등이 품질에 좋지 못한 영향을 주는 것이 사실입니다. 그래서 지금까지 친환경 종이는 종종 인쇄성이 떨어지거나 품질이 좋지 않아도 ‘억지로’ 써야하는 타협의 도구로 인식되어 왔습니다. 하지만, 이는 원료 자체의 한계를 당연시 하고 친환경을 단지 의무로 여기는 수동적 자세 때문에 굳어진 편향은 아닐까 싶습니다.


앞서 소개했듯이, 서경은 상당한 수준의 친환경 조건인 FSC® 인증을 취급하는 종이 및 원단의 기본 요건으로 여기고 있습니다. 다양한 디자인 감성과 고급 품질의 많은 서경 종이 및 원단들이 이미 친환경 소재인 셈입니다.


더욱이, 서경이 소개하는 재생펄프 및 비목재펄프 종이, 재생 원료 및 천연 소재 원단 등 보다 친환경에 특화된 종이 및 원단들은 단순히 그 원료가 가진 환경적 특징만 갖추고 품질은 적당히 타협한 종이가 아니라, 친환경 원료로도 새로운 디자인 감성과 양보 없는 품질을 이뤄낸 수준 높은 친환경 소재입니다.


서경 호일의 RE:FRESH


현란한 광택이 매력적인 스탬핑 호일은 이제 디자인 효과 뿐 아니라 친환경 대안으로 더욱 각광받고 있습니다. 기존에 널리 사용되던 라미내이팅 필름들이 종이 재활용을 방해하여 사용이 어려워지면서 스탬핑 호일이 그 적절한 대안이 되고 있기 때문입니다.* 한눈에 띄는 빛나는 호일의 모습과 달리, 호일의 친환경성은 오랜 시간이 지나서야 비로소 빛을 내는 듯 합니다.


* 서경 호일의 RE:CYCLE 내용 참조


증착 라미내이팅 필름 대신 호일이 사용되면서 그 전에는 간과했던 호일의 비교 우위들이 새롭게 부각되기도 합니다. 항상 종이 전체를 다 덮는 증착 라미내이팅 필름 표면 위에는 별도로 백색을 인쇄하기도 쉽지 않고 그 결과도 만족스럽지 못했지만, 호일은 원하는 부분에만 작업이 가능하여 만족스러운 광택과 종이 자체의 색상을 함께 표현하기가 수월해 졌습니다.


또한, 특별한 디자인 효과가 없는 투명 호일을 사용하면, 환경적 이유로 UV 인쇄가 허락되지 않는 일부 패키지 및 인쇄 분야에서도 부분 UV 코팅과 유사한 효과를 구현할 수 있습니다.

epilogue

이미 우리 앞에 던져진, 그리고 앞으로 더욱 중요해질 환경 이슈를

서경이 취급하는 디자인 소재인 종이 및 원단, 그리고 호일에 초점을 맞춰

다소 뻔하지 않게 풀어 보고자 시도해 보았습니다.


친환경의 순환성을 주제로 풀어본 RE:CYCLE

유해 성분의 비사용을 뜻하는 RE:MOVE

친환경 소재의 발전 방향을 제시해 본 RE:FRESH


첫 두 주제였던 RE:CYCLE 과  RE:MOVE 에서는 종이 및 원단, 호일의 친환경적 특성을 기술적으로 살펴 보았습니다.

마지막 주제였던 RE:FRESH 에서는 친환경의 실제적 의미와 발전 방향에 대해 생각해보고자 하였습니다.




우리가 친환경을 언급할 때, 이는 산업혁명 이전이나 문명시대 이전으로 회귀하는 것을 의미하지는 않습니다.

자동차 배기가스가 환경을 파괴한다고하여 차량 운행을 중단하는 대신,

더 앞선 기술과 진정성 있는 결단을 통하여 새로운 패러다임의 진보된 자동차 시대로 나아가듯이,

현재 문명 발전의 토대 위에서 인류가 생존을 지속하기 위한 필요 조건으로서의 합리적 접근을 의미할 것입니다.


이러한 관점에서, 회사가 추구하는 디자인 가치가 환경 보존의 가치와 유기적으로 융합될 수 있도록,

그리고 환경 이슈에서 한발 더 나아가 광의적 의미의 지속가능한 사회문화적 윤리 가치에 부합할 수 있도록,

서경은 디자인과 환경의 바람직한 조화를 지속적으로 추구해 나갈 것입니다.

별첨) 주요 공급 파트너의 친환경 정책 현황

그문드


  • 태양광 및 수력 발전 등 신재생 에너지 75% 이상 사용
  • 물 재사용, 오전 정화 등 철저한 물 사용량 및 수질 관리
  • 생산 후 여분의 종이 100% 재활용
  • FSC® 인증

니나 페이퍼


  • 물 재사용 등의 노력으로 물 사용량 17% 이상 감축
  • 배출 가스 15% 이상 감축
  • 에너지 사용량 18% 이상 감축
  • 연간 30,000 MWh 이상의 신재생 에너지 사용
  • FSC®, Green SealTM, Green-e® 인증

신트


  • 태양광 발전 등 신재생 에너지 360 kWh 사용으로 연간 150 톤 이상의 CO2 절감
  • 열순환 시스템 등 에너지 사용량 감축
  • FSC® 인증

밤베르거 칼리코


  • 물 재사용 및 철저한 수질 관리
  • 열순환 시스템 등 에너지 사용량 감축
  • FSC® 인증

에스카


  • 전체 생산에서 재생 펄프 비율 95% 이상 사용
  • 생산 후 여분의 종이 100% 재활용
  • 신재생 에너지 사용 및 에너지 사용량 30% 이상 감축
  • FSC®, PEFCTM 인증

쿠르즈


  • 태양광 발전 등 신재생 에너지 100% 사용 (독일)
  • 유럽의 철저한 화학물질 관리기준인 REACH 인증을 2006년에 이미 획득
  • 모든 케미컬 레시피 자체 연구 및 생산으로 유해 물질 사용 원천 차단
  • 솔벤트 100% 재사용 및 미배출 (반복 사용 후 최종 친환경 발전 원료로 사용)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판교역로 231 에이치스퀘어 S-808

T 031-696-7431 | F 031-696-7439

고급 지류 문의 paper@seokyungad.com

스탬핑 호일 문의 foil@seokyungad.com

아크릴 보드 문의 signage@seokyungad.com

관련 사이트

디자인 페이퍼 스토어 We. Design. Paper

wedesignpaper.com

아크릴 보드 스토어 Colorstic

colorstic.com